전체 글

전체 글

    티스토리 스킨 변경(2021년)

    티스토리 스킨은 2020년 1월 마지막으로 바꾼 바 있는데, 오랜만에 티스토리 스킨 홍보 페이지를 살펴보다 괜찮은 스킨이 있어 변경해 보았습니다. 이번에는 이전 스킨과 달리 크게 수정한 부분이 없어(트위터 oEmbed 추가 정도?) 심각하게 깨지는 글은 없으리라 생각합니다만, 혹여 발견하신다면 덧글로 연락 주시면 확인해 시정하도록 하겠습니다.

    애플 AirPods 3세대 단평

    애플 루머 공장에서 지난해 말부터 올해 애플 이벤트가 열릴 때마다 출시한다고 주장했던 AirPods 3세대가 지난 10월 행사에서 드디어 출시되었습니다. 해당 제품이 정식 출시되기 전부터 커뮤니티에서 설왕설래가 있었지만, 특히 정식 출시해 가격이 발표된 이후로는 AirPods Pro도 할인가로 20만원대 초반까지 내려온 적이 있는데 노이즈캔슬링(ANC)도 지원하지 않는 오픈형을 25만원에 구입할 사람이 어디 있겠느냐는 비난에 가까운 비평이 적지 않았습니다. 제품 정가와 출시 2년 후 시장 할인가를 1:1로 비교하는 게 온당한가라는 반박 이전에, 인이어형이 불편한 사람에 대한 고려가 전혀 없는 척수반사적 반응은 개인적으로 불쾌하더군요. (이제는 기억 속에서도 까마득한) 유선 이어폰 시절에도 오픈형 대비 음..

    팔굽혀펴기를 하는 가방 커미션

    8월부터 매 달 커미션 주제로 글을 쓰고 있는데, 블로그 글을 이전부터 팔로하셨던 분이라면 유달리 빈도가 늘어난 게 아닌가 생각하실 수 있습니다. 그도 당연한 것이, 이번 건은 자체 예산 초과를 감수하면서까지 의뢰서를 작성하였기 때문입니다. 나 자신이 나중에 읽어보기 위한 변명을 붙이자면, 지난 8월 별 기대 없이 리퀘스트 넣은 작가분의 첫 결과물에 (긍정적인) 충격을 받아 달에 한 번 꼴로 커미션을 넣는 만용을 저지른 게 부메랑으로 돌아왔습니다. 매 번 예상보다 뛰어난 결과물을 받게 되면서, 한 바퀴 돌아 처음 그림을 다시 보니 아쉬운 부분이 보이는 역효과 아닌 역효과가 발생했기 때문인데요. 굳이 무리하지 않고 예산에 여유가 있을 때 신청하면 되지 않겠느냐는 반론이 있을 수 있습니다. 여기에도 해명 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