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잡설

상반기를 닫는 구매물품

벌써 2014년도 반이 지나갔네요. 상반기를 마무리하기 위한 건 아니지만, 때에 맞게 이런 게 도착했네요.

MS Sculpt Comfort Mouse

마이크로소프트 Sculpt Comfort 마우스입니다. 블루투스 무선 마우스죠. 이전에는 2008년에 구입한 MS 노트북 마우스 5000을 쓰고 있었는데 측면과 휠 고무도 삭았고 중간 버튼이 여러 번 눌리기도 해서 큰 마음 먹고 새로 구입했습니다.

MS Sculpt Comfort Mouse and Notebook Mouse 5000
MS Sculpt Comfort Mouse and Notebook Mouse 5000

좌측이 Sculpt Comfort, 오른쪽이 노트북 마우스 5000입니다. 5000의 경우에는 제품명에서도 나타내듯 휴대용으로 제작되어 보통 마우스보다 작은 편입니다만, Comfort는 흔히 볼 수 있는 마우스 크기입니다. 그래서 건전지도 AAx2개가 들어갑니다. (5000은 AAAx2)

하루 정도 써 본 바로는 건전지 때문에 적당히 무게감도 있고 괜찮습니다. 휠 돌아가는 느낌이나 클릭감도 크게 이질감이 있지는 않고요. 다만 사진에서도 볼 수 있듯이 윗면이 광택이라 지문이 묻으면 좀 지저분해 보이는 게 현재로서는 단점이네요. 오래 쓰면 벗겨지지나 않을까 조금 걱정이 됩니다. 그리고 버튼에 다른 기능을 주려면 전용 프로그램을 깔아야 하는데, 이게 트랙패드 프로그램과 충돌을 일으켜 둘 중에 하나만 깔아놔야 합니다. 결국 트랙패트 쪽 프로그램만 깔아 놨네요.

GA 예술과 아트디자인 클래스 6권

따로 올리기는 뭣해서 같이 올리는, GA 예술과 아트디자인 클래스 6권입니다. 주문도서라 1주일만에 받았네요. 2012년에 5권을 원서로 샀더니 생각보다 번역본이 빨리 나오기에 이번에는 안 사려고 했으나, 7월 발매 목록에도 번역본이 보이지 않아 결국 사 버렸습니다. 이러다가는 본의 아니게 같은 만화책으로 두 배의 자리를 차지하게 생겼군요.

  • 니네집 전구 2014.07.05 22:2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러고 보니 GA 6권은 예상 외로 통 소식이 없네요... 정발 얼마나 학수고대하는데 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