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미즈키 나나/정보

미즈키 나나, 12월에 도쿄돔 라이브 결정

LIVE JOURNEY 사이타마 공연에서 올해 12월 3/4일 양일에 걸쳐 도쿄돔에서 공연을 개최한다고 발표했네요.

인기 성우이자 가수인 미즈키 나나가 24일 사이타마 슈퍼 아레나에서 라이브를 진행해, 12월 3, 4일의 2일간에 걸쳐 도쿄 돔 공연을 개최한다고 발표했다. 성우의 도쿄 돔 공연은 사상최초. 발표 시점에서는 일본인 여성 솔로 가수로서도 8명째의 쾌거로 나나는 "다음 라이브 장소가 결정되었습니다! 장소는, 도쿄 돔입니다!" 라고 눈물을 흘리며 보고했다. 2만 5000명의 관객과 함께 만세로 기쁨을 공유해, "어렸을 적, 미소라 히바리씨의 콘서트를 처음으로 본 동경의 장소에 제가 도전하게 되었다고 생각합니다. 모두의 파워를 나누어 주세요!" 라고 외쳤다.

2009년 6월에 성우 첫 오리콘주간 앨범 랭킹 1위, 같은 해 7월에 성우 첫 돔 공연을 세이부 돔에서 개최, 섯달그믐에는 성우로서는 처음으로 "NHK 홍백가합전"에 출장해, 2010년 1월에는 성우 첫주간 싱글 랭킹 선두를 획득.지금까지 “성우 처음”의 신기록을 수립해 온 나나가, 데뷔 10주년에 한층 더 큰 스테이지에 서게 되었다.

지금까지의 도쿄 돔에서 단독 라이브를 실시한 일본인 여성 솔로 가수는, 고(故) 미소라 히바리씨를 시작해 와타나베 미사토, 아무로 나미에, 하마사키 아유미, 야이다 히토미, MISIA, 고다 구미로 현시점까지 7명뿐이고, 성우로서는 남성도 포함해 첫 쾌거가 되었다.

라이브 투어 「NANA MIZUKI LIVE JOURNEY 2011」사이타마 공연에서는, 인기곡 「ETERNAL BLAZE」, 「POWER GATE」, 「POP MASTER」나 신곡 「순결 파라독스」(8월 3일 발매) 등 앵콜 포함한 전 24곡을 열창. 스테이지 앞에는 아레나석을 한 바퀴 돌 수 있는 U자형의 꽃길이 만들어져 미즈키가 회장 후방 스탠드석으로 향해 노래하는 장면에서는, 팬도 사이륨을 크게 흔들어 열기가 올라갔다.

의상은 파랑과 흰색 드레스나 리본이 인상적인 핑크의 프릴 원피스, 앵콜로의 라이브 T셔츠차림등 실로 6 패턴을 선보여. MC에서는 "여러분께 특별한 파워를 잔뜩 받아 정말로 행복합니다!" 라고 깊게 고개를 숙여 감사해, "여러분의 웃는 얼굴을 보고 싶어 노래부른다는 걸 다시금 깨닫습니다. 앞으로도 여러분께 웃는 얼굴을 전하기 위해 전력전개로 나가겠습니다!" 라며 분위기를 끌어올렸다

현재, 5월의 후쿠오카 공연을 시작으로 전국 투어중인 나나는, 8월 13, 14일의 미야기현 센다이 선플라자홀 2 공연으로 투어를 매듭짓는다.

출처: 水樹奈々、声優初の東京ドーム進出! 12月にいきなり2days公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