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블루레이 (Blu-ray Disc, BD)

category 잡설

2008년에 블루레이가 HD-DVD와의 표준 싸움에서는 이겼지만, 시청자들은 VHS에서 DVD로 넘어갈 때만큼 DVD 에서 BD로 넘어갈 만큼의 매력을 느끼지 못하기 때문에 실제로 BD가 잘 될지에 대해서는 이런저런 말이 있죠. 게다가 IPTV와 같은 인터넷을 통한 고품질 컨텐츠 보급이 유망주로 떠오르고 있는 상황이기에 더더욱 그렇죠.

애니메이션 계에서도 과거처럼 업스케일링(간단히 말해 DVD급 영상을 픽셀만 키워놓은 거죠) 블루레이가 아닌, 제작공정에서부터 HD급 화질을 염두하여 둔 제대로 된 BD가 나오고 있기는 합니다만….

K-ON Blu-ray 1권 + 프로젝터

사실 BD 제대로 보려면 돈이 너무 많이 듭니다. 플레이어만 사서 될 일이 아니라, 1080p(풀HD)를 뽑아낼 수 있는 TV(내지는 스크린) 도 있어야 합니다. 게다가 사운드를 즐기기 위해 스피커까지 달기 시작하면…. 어휴.

그래서 저는 DVD나 사 모으렵니다. (왜 일본과 한국은 지역코드가 다른 건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