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요즘 재미있게 보고 있는 애니

category 서브컬처

저번 글에서도 말했지만 애니도 부지런해야 보기 때문에 요즘은 신작이 나와도 '어 그래?' 하고 마는 경우가 많았는데, 그래도 신작목록 중에서 하나 관심을 끄는 게 있었으니 바로 GA 예슬과 아트디자인 클래스였습니다. 사실 별 사전정보도 없었고, 그냥 7월 신작 소개 페이지에서 본 것 뿐인데 왠지 땡겨서(!) 그냥 봤는데, 괜찮더랍니다. 개인적으로 이런 류의 네컷 만화를 좋아해서 그런지는 모르겠습니다만. 인물 성격 분포도 골고루 잘 된 편이고요.

이런 류의 작품이 그렇듯 캐릭터 모두 개성이 있지만 그 중에서도 굳이 한 명 꼽자면,

(출처는 애니메이션 공식 홈페이지 캐릭터 소개 부분.)

언뜻 보면 쿨한 캐릭터 같지만 – 그런 면도 있습니다 – 그렇다고 나가토 계열의 쿨은 아니고요. 어디보자… “마사는 정직하게 틀어졌구나. 착하긴 한데.” 라는 3화의 나미코의 발언이 가장 이 캐릭터를 잘 설명해주지 않나 싶습니다.

막상 써놓고 나니 이 글의 목적이 뭔지 모르겠네요. 그냥 제 애니 캐릭터 선호취향 인증 정도라고 생각해 주시면 되겠습니다.


티스토리 툴바